메뉴 ; 엄마표 릴렉스 초코렛(수험생 아침차를 이용한 릴렉스 초코렛 만들어주기)

개발스토리 ;

엄마들은 아이들을 학교에 보낸 후에도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더군다나 아침밥을 거르고갔다면 하루종일 머리속에 남아있을 것이다.

그리고 최근에 아침밥을 꼭 먹여서 학교를 보내야 공부를 잘 한다는 연구발표가 자주 나온다. 당분이 에너지원이 되어 두뇌에 도움을 준다는 것이다.

하지만 아이들은 밥보다는 잠이 더 좋다…1분이라도 더 자고 싶다…

그래서 생각해봤다. “엄마표 릴렉스 초코렛”

피로회복이나 집중력에 좋은 카카오는 “데오브로민” 성분으로 인해 대뇌피질을 자극하여 사고력을 올려주며 그 가공품인 초코렛에는 당분이 들어가 있다. 하지만 당이 너무 많이 들어있어 초코렛을 먹이기는 꺼려진다. 그럼 엄마가 직접 만든 수제초코렛을 만들어 주는 건 어떨까??

여기에 마음안정에 효과적인 연잎과 대추와 비타민함량이 높은 귤피로 만든 옴니허브의 수험생 아침차를 이용하여

안심하고 먹일 수 있는 나만의 초코렛을 만들어, 늦었다고 뛰어가는 내 아이의 손에 쥐어줘보도록 하자.

재료 ; 수험생의 아침차 티백 2~3개, 견과류, 생크림, 코코아파우더, 다크초코렛(커버쳐)

카카오함량이 높은 다크초코렛(커버쳐)을 이용하여 진짜 쉽게 만드는 방법

  1. 생크림에 다크초코렛을 넣어 중탕으로 녹인다
  2. 수험생의 하루차 티백을 손으로 문질러 연잎입자를 잘게 부순다
  3. 부서진 티백안의 원료와 아이가 좋아하는 견과류를 넣어서 같이 넣는다
  4. 틀에 붓거나 약간 식혀서 네모나게 자르거나 새알처럼 돌돌 만다.
  5. 코코아파우더를 겉에 묻힌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