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11월 초 독활 수확이 끝난지 얼마되지 않은 어느날,

11월의 친환경 독활 파종 작업지의 방문글입니다.

11월 초, 거창에서는 공기 좋은 산골에서 독활을 파종한다하셔서

저희 옴니허브는 CCS농가에 방문하여 작업을 같이하게 되었습니다.

국내에는 농촌지역에 연령이 높아져 일 할 사람들이 줄어들고

외국인 노동자 수배도 힘들어 일을 할 수 있는 인원이 고작 4명뿐이었는데요.

그래서 옴니허브가 계약농가와의 상생을 위해 일손을 돕게 되었습니다.

날은 가을이라 그런지 꽤나 건조하면서도 맑은 하늘이었고

더우면서도 바람이 불면 시원한 바람이 불어 파종작업에 있어

엄청 지치는 환경은 아니어서 다행이었습니다!

파종을 위한 독활뇌두를 한트럭 가득 싣고 갔는데요.

얼마나 무거운지 옮길 수가 없어 겨우 내려 그 자리에 풀어서 소분하여 사용하였습니다.

소쿠리에 소분한 독활뇌두는 일일히 구멍마다 하나씩 넣어주었는데요.

미리 간격에 맞춰 구멍을 파주면 다른 사람들은 독활뇌두를 구멍에 하나씩 넣어주고

꼼꼼하게 눈의 위치를 위로 보게 해서 잘 덮어주는 작업이 진행되었습니다.

넓은 부지에 작업을 하다보니 해도해도 끝이 안보였지만

저희 옴니허브는 계약농가와의 밝은 미래를 위해 열심히 작업을 진행하였습니다!

이 날은 옴니허브에서 젊고 일 잘한다고 소문난 인원들로 구성되어

일주일이상 진행될 양을 3~4일만에 다 완료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농가사장님께서도 많은 도움이 되었다며 감사인사를 전하셨고

옴니허브도 뿌듯하게 작업을 끝 마칠 수 있었습니다.

4년뒤에 수확할 때까지 건강한 독활이 잘 자랄수 있도록 매년 잘 확인하도록 하며

꾸준한 관심을 통해 옴니허브만의 특별한 약재를 만들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옴니허브 한약재를 사용하시는 한의원에서 한약재를 많이 소비해주신다면

농가와 더불어 함께 상생하여 힘좋은 약재를 생산할 수 있어 많은 도움이 필요합니다!

늘 농가에서 고생해주시는 분들에게 감사함을 느끼고

저희 옴니허브도 매년 산지로 직접 찾아가 꼼꼼하게 확인하며

약재들을 최상의 상태로 유지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더욱 만족할 수 있도록 늘 정성을 가지고 키워내 만들어 내겠습니다!

옴니허브의 프리미엄 한약재로 직접 느껴보세요!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